배너 닫기
기사스크랩
프린트하기
이메일문의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저장한 기사 보기

[여행] 설경이 아름다운 제주 한라산

등록일 2022년11월16일 13시34분
쪽지신고하기 URL복사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프린트하기 이메일문의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사진출처_한라산 국립공원>”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꼭 오르고 싶은 산! 바로 제주도의 한라산이다. 한라산은 4계절 각기 다른 모습으로 등산객에게 사랑받는 산이다.

 

하지만 뭐니 뭐니 해도 한라산의 겨울 설경은 아름다움의 절정이다. 겨울철 온통 새하얀 눈으로 덮인 능선은 마치 히말라야산맥 같은 느낌을 준다.

 

가장 많이 등산하는 코스로는 성판악 코스가 있다. 성판악 휴게소에서 백록담까지 등반하는 코스며, 대략 4시간에서 4시간 30분 소요되는 코스다. 산행 시작 후 3시간쯤 흐르면 진달래밭 대피소에 다다르게 된다. 이곳에서 잠시 쉬면서 먹는 컵라면이 기가 막힌다. 아름다운 한라산의 설경을 보며 먹는 컵라면은 세상 그 어떤 라면보다 맛있다.

 

잠시 쉬며 숨을 고른 뒤 다시 산행을 시작한다. 진달래밭 휴게소에서 1시간에서 1시간 30분 산행하면 드디어 정상에 오를 수 있다. 마치 애국가에서 나올 법한 설경의 백록담을 볼 수 있다. 감탄사가 절로 나오는 백록담의 설경 풍경은 직접 눈으로 봐야 하는 풍경이다.

 

 

 

”<사진출처_한라산 국립공원>”

하산에는 두 가지 코스로 갈 수 있다. 올라왔던 성판악 코스와 관음사 코스가 있다. 하산할 때 다른 풍경을 볼 수 있는 관음사 코스를 추천한다. 관음사 코스는 울창하게 늘어선 삼나무 군락지를 만날 수 있다. 성판악 코스와는 다른 설경의 풍경과 느낌을 받을 수 있다.

 

등산할 때 유의 사항이 있다. 진달래밭 대피소는 오후 12시에 마감하며 정상 하산은 13시 30분으로 지정되어 있다. 그러므로 여유 있게 오전 8시 이전에 산행이 필요하다. 너무 늦은 시간에 산행하면 급한 마음에 안전 위험이 발행할 수 있으며, 아름다운 풍경을 제대로 감상할 수 없다.

 
윤승규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0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건강 생활 힐링 정보 사람 기획

포토메시지

기획 소식

힐링

현재접속자 (명)